쿠바전 완벽한 투구를 선보인 이대은 누구인가?




이대은은 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쿠바와의 ‘2015 서울 슈퍼시리즈’ 1차전에서 3-0으로 앞선 4회에 선발 김광현에 이어 두 번째 투수로 출전했다. 4이닝 동안 단 한 명의 타자도 출루를 허용하지 않는 ‘퍼펙트 피칭’을 선보이면 44구만 던지고 승리투수가 됐다. 


잘생긴 외모와 빼여난 투구 능력을 선보인 이대은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2007년 신일고를 졸업한 이대은은 이학주와 함께 시카고컵스와 계약하면서 미국으로 갔다. 같이 간 이학주는 템파베이 레이스로 트레이드 되면서 혼자 남은 이대은은 트리플에이에서 선발로 뛰었지만 메이저리그로 올라가는데 실패했다.


이대은의 마이너리그 성적은 135경기 121선발 40승 37패, 평균자책점 4.08로 이렇다 할 성적을 내지는 못했다.



2015년 치바 롯데 마린즈와 연봉 5400만엔에 계약한 이대은은 일본프로야구로 무대를 옮겼다. 입단부터 잘생긴 외모덕에 많은 여성팬이 생겼다고 한다. 첫 데뷔전은 3월 29일 소프트뱅크 혹스와 경기였다. 이대호와 맞대결로 관심을 끈 이 경기에서 이대은는 6 1/3이닝동안 4실점 했지만 팀 타선의 도움으로 5;4로 승리했다. 이날 이대호와 맞대결에서는 1안타 1삼진을 기록했다.


그 이후에 2군도 갔다오고 선발진에서 밀려나서 계투진으로 밀려났지만 다시 선발로 복귀해서 9승 9패 방어율 3.84를 기록했다. 준수한 기록으로 보이지만 63볼넷으로 리그에서 가장 많은 볼넷을 내준 투수라는 불명예를 기록했다.





이대은은 평균 147km, 최고 155km/h까지 찍히는 좋은 패스트볼과 최고 142km/h까지 마크하는 슬라이더(커터), 105km/h의 느린 커브, 평균 137km, 최고 141km/h까지 나오는 낙차 큰 고속 스플리터를 등 다양한 무기를 가지고 있지만 제구가 잘 되지않아 삼진과 볼넷이 많은 투수다.


국내로 복귀하면 2년간 던질 수 없다는 규정과 군대를 아직 갔다오지 않은 관계로 국내복귀는 힘들어 보인다.







>




Posted by 범이아저씨


야구장에 염소를 데리고 와서 입장을 할려고 하면 어떻게 될까요?

당연히 경비원은 안된다고 하고 쫓아내겠죠..






1945년 월드시리즈 우승을 노리던 시카고컵스. 시카고 컵스의 열혈팬이던 빌리 시니아스는 자신의 염소를 데리고 경기를 보러 갑니다. 당연히 주변 팬들의 항의하고 경비원은 빌리 시니아스와 염소를 내 쫓습니다.


이 쫓겨난 아저씨가 진상을 부리면서 '시카고컵스는 우승하지 못하고 여기서는 다시는 월드시리즈가 열리지 않을 거'라고 욕을 욕을 합니다. 그도 그럴것이 빌리 시니아스는 염소랑 경기를 볼려고 표를 2장이나 구입했습니다.


그 이후로 최고의 강팀이던 시카고컵스는 그해 우승을 못하고, 그 이후로 단 한번도 월드시리즈에 올라가지 못했습니다. 

염소의 저주에 걸린 시카고 컵스..



그 시카고 컵스의 저주를 풀어주는 영화가 있었으니 바로 백투더퓨처입니다.




백투더퓨처에는 2015년 가을... 시카고 컵스가 월드 시리즈를 우승한다는 장면이 나옵니다..


그리고 올해 시카고컵스는 승승장구를 하면서 월드 시리즈 코앞까지 갔습니다. 상대는 정규리그에서 전승을 거둔. 뉴욕메츠입니다.






결과는 뉴욕메츠의 머피가 매 경기 홈런을 치면서 4전 전승으로 시카고 컵스를 누르면서 월드시리즈에 진출했습니다. 백투더퓨처의 예언은 염소의 저주를 깨지못하고 결국 또 월드시리즈에 진출을 실패했습니다.


근데 1945년 쫓겨난 염소의 이름이 머피라고 합니다.


Posted by 범이아저씨